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추사랑♥유토 "17살에 하와이서 결혼" 공식 발표, 추성훈 깜짝 놀라며

`슈퍼맨이 돌아왔다` 추사랑♥유토 [사진 KBS 2TV `해피선데이 -슈퍼맨이 돌아왔다` 방송 캡처]




 

추사랑이 절친 유토와 깜작 결혼 발표가 화제다.



8월16일 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퍼맨’) 91회에서는 ‘나를 강하게 만드는 사람들’이 방송된다. 이 가운데 사랑과 유토가 추성훈과 유토의 어머니 앞에서 공식적인(?) 결혼 발표를 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한국에서 즐거운 시간을 함께 한 사랑과 유토는 추성훈과 저녁식사를 함께하며 이별을 준비했다. 곧이어 집으로 돌아갈 시간이 된 유토는 엄마가 숙소로 찾아왔고, 사랑과 유토는 짧지만 아쉬운 작별인사를 나누게 됐다. 이 과정에서 헤어짐을 앞둔 사랑과 유토가 “17살에 하와이에서 결혼 할 거예요”라며 해맑은 미소로 결혼을 선언해 그 자리에 있던 추성훈과 유토 엄마를 깜짝 놀라게 했다.





이 가운데 사랑과 유토가 17살에 결혼한다고 한 특별한 이유가 담겨 있어 시선을 집중시켰다. 바로 일본 결혼 법적 허용 나이가 17살이었던 것. 이에 딸 바보 추성훈은 “어디서 그런 얘기를 듣고 왔는지 모르겠다”라며 고개를 저어 웃음을 유발했다.





추사랑♥유토

[사진 KBS 2TV '해피선데이 -슈퍼맨이 돌아왔다' 방송 캡처]

온라인 중앙일보 jstar@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