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이대호 25호 홈런 … 일본 무대 시즌 최다

일본 프로야구 이대호(33·소프트뱅크·사진)가 4경기 연속 홈런으로 일본 진출 후 한 시즌 최다 홈런을 기록했다. 이대호는 13일 일본 후쿠오카 야후오크돔에서 열린 오릭스와의 홈경기에 4번타자·1루수로 출전, 5-2이던 4회 말 2사 1·2루에서 가운데 담장을 넘기는 시즌 25호 스리런 포를 쏘아올렸다. 2012년 일본에 진출한 이대호는 자신의 한 시즌 최다홈런 기록(2012·2013년 24개)을 갈아치웠다. 소프트뱅크가 12-5로 이겼다.

 한신의 오승환(33)은 오사카 교세라돔에서 열린 주니치전에서 9회 말 마운드에 올라 1이닝 동안 1피안타·1탈삼진·무실점으로 호투하며 시즌 35번째 세이브를 올렸다. 5경기 연속 세이브에 성공한 오승환은 센트럴리그 구원 부문 선두를 유지했다. 한신은 주니치를 4-1로 꺾고 5연승을 달렸다.

김원 기자 kim.w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