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안내상 "황석정, 술 마시고 노는데 미친 X 같더라"…무슨일?



안내상 우현 김정훈 황석정 김성경이 ‘해투’에 떴다.

8월 13일 방송되는 KBS 2TV ′해피투게더3′(이하 ‘해투’)는 여름 스페셜 야간매점 ‘백투더스쿨 특집’으로 꾸려진다. 이날 방송에서는 연예계의 대표적인 ‘뇌섹남녀’ 안내상-우현-김정훈-황석정-김성경이 출연해, 추억의 향기가 물씬 풍기는 교복미팅’콘셉트로 유쾌한 학창시절 폭로전을 펼칠 예정.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황석정-김정훈은 서울대, 안내상-우현-김성경은 연세대의 반전 학벌을 공개하며 이들의 학창시절 토크에 강렬한 임팩트를 더했다.

특히 이날 황석정은 학창시절, 안내상과 같은 극단에서 활동했던 인연을 밝히며 “아마 내가 안내상 선배의 인생에 가장 큰 영향을 끼친 여자일지 모른다”고 의미심장한 발언을 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에 안내상은 “연극을 그만두려고 마음 먹고 술을 마시는데 황석정이 왔다. 황석정이 술을 마시고 노는데 그 끼가 미친 엑스 같더라”고 폭로해 폭소를 자아냈다. 나아가 안내상은 “황석정이 한 번 놀기 시작하면 사람들이 같이 미친다”며 그의 마성의 매력을 증언했고, 이에 박미선은 “우리도 한 번 미쳐보면 안돼요? 나 한 번 망가져보고 싶어”라고 호응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

과연 안내상의 인생을 바꾼 황석정의 마성의 매력은 어떤 것일지, ‘백투더스쿨 특집’에서 그의 활약에 기대감이 증폭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