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서유리, 악플을 따로 모아두는 이유가…'충격'

택시 서유리

서유리, 악플러들 지금 떨고 있나? '강경대응' 계기 밝혀…

방송인 서유리가 악플을 따로 저장한다는 사실을 밝혀 화제다.

11일 방송된 tvN '현장 토크쇼 택시'-‘실검녀’ 특집에는 배우 홍수아와 성우 서유리가 출연해 솔직담백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 날 방송에서 서유리는 “악플을 보고 고소를 해야겠다고 생각해서 악플을 따로 저장하는 외장하드를 만들었다”고 말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어 서유리는 “제가 김가연 씨와 친하다. 김가연 씨한테 많은 조언을 받았다”고 전했다.

또한 서유리는 “이렇게 악플을 따로 모아두는 이유가 있다. 저는 괜찮다. 하지만 엄마나 친구들이 악플에 상처를 받는 걸 보고 이대로는 안 되겠다고 생각했다”며 강경대응을 하게 된 계기를 밝혔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택시 방송화면 캡처]
서유리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