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테이큰' 리암 니슨, 한국 영화 '인천상륙작전' 출연

[사진 영화 `테이큰`]


할리우드 배우 리암 니슨이 한국 영화 '인천상륙작전'에 출연한다.

영화제작사 태원엔터테인먼트는 12일 "리암 니슨이 영화 '인천상륙작전'의 맥아더 장군 역할로 출연 확정됐다"며 "리암 니슨의 촬영은 국내에서 진행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리암 니슨은 전 세계적으로 흥행한 '테이큰' 시리즈를 비롯해 '배트맨 비긴즈', '타이탄', 'A-특공대', '논스톱' 등 다양한 액션물에서 활약했고, 또한 '쉰들러 리스트', '킨제이 보고서', '마이클 콜린스'로 아카데미상과 골든글로브상 등을 휩쓴 세계적인 배우다.

리암 니슨이 연기 하게 될 맥아더 장군은 국제연합군(UN군) 최고사령관으로 1950년 6월 25일에 발발한 한국전쟁이 한달 만에 낙동강전선까지 밀리면서 패전을 눈앞에 둔 한반도 정세를 전환하기 위해서 적군의 허를 찌른 인천상륙작전을 총 기획해 지휘한 인물로, 1950년 9월 15일 인천상륙작전을 감행하여 전세를 역전시켰고, 인민군을 압록강 국경까지 몰아내는 데 성공시킨 역사적인 인물이다.

영화 ‘인천상륙작전’은 1950년 9월 15일 국제연합군이 맥아더의 지휘 아래 인천에 상륙하여 6ㆍ25전쟁의 전세를 뒤바꾼 군사작전인 인천상륙작전을 주제로 인천상륙작전의 발판이 된 일명 X-RAY 첩보작전과 팔미도 작전을 아우르는 전쟁실화 블록버스터를 담아낼 예정이다.

‘인천상륙작전’은 맥아더 UN 연합사령관과 이 작전을 성공시키기 위해 선행된 X-RAY 첩보작전을 성공시킨 숨겨진 우리 영웅 8명의 부대원들의 이야기로 리암 니슨은 한국에서의 촬영을 준비하고 있으며 내년 6.25 한국전쟁 기념일 개봉을 목표로하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jstar@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