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스베누 스타리그 시즌2 4강전 … 김택용이 웃었다 '대박 반전승'

스베누 스타리그 시즌2 [사진 OGN 방송화면 캡처]

스베누 스타리그 시즌2 4강전 … 김택용이 웃었다 '대박 반전승'

불리하게 출발한 김택용이 캐리어를 앞세워 스베누 스타리그 시즌2 4강전서 승리를 차지했다.

김택용은 12일 서울 용산 OGN e스포츠 상설경기장에서 벌어진 '2015 스베누 스타리그 시즌2' 박성균 4강전서 깜짝 캐리어로 상대를 무너뜨렸다.

기세등등하게 출발한 쪽은 박성균이었다. 김택용이 리버 드롭으로 박성균을 노렸지만 박성균은 기막힌 타이밍에 레이스까지 뽑아내면서 깔끔하게 김택용의 기를 눌렸다. 이 뿐만 아니라 역으로 탱크를 김택용의 진영에 떨구면서 잽싸게 달아났다.

하지만 택신의 캐리어가 떠오르면서 분위기가 뒤집혔다. 캐리어 2기로 박성균을 압박하기 시작한 김택용은 캐리어를 6기까지 늘리면서 제공권을 가져왔다. 뒤늦게 골리앗을 모으기 시작한 박성균에 발맞춰 김택용은 지상군도 완비하며 어느새 경기 주도권을 잡았다.

김택용의 다크템플러는 마지막 결정타였다. 김택용은 캐리어로 박성균의 본진을 때리면서 중앙에서는 다크템플러가 결합된 지상군으로 대승을 거두면서 웃었다.

온라인 중앙일보
스베누 스타리그 시즌2
[사진 OGN 방송화면 캡처]

김아영 인턴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