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종영 너를 기억해, 서인국 연기력 호평…눈빛 하나로 여심 흔들어

종영 너를 기억해 [사진=KBS ‘너를 기억해’ 방송화면 캡처]

 
종영 너를 기억해, 서인국 연기력 호평…눈빛 하나로 여심 흔들어

종영 ‘너를 기억해’ 서인국의 연기력이 호평을 받고 있다.

지난 11일 오후 방송된 KBS2 월화드라마 ‘너를 기억해’에서 서인국은 극중 천재 프로파일러 이현 역을 맡아 눈빛 하나로 여심을 흔드는 로맨틱한 연기부터 어린 시절의 트라우마로 인해 괴로워하는 복잡한 내면 연기까지 섬세하게 소화해내며 폭 넓은 연기를 보여주었다.

이날 서인국은 극중 이현의 미묘한 감정의 변화와 심리를 표정과 눈빛, 호흡 등 모든 것에 담아내는 디테일한 연기로 이현 캐릭터를 완벽하게 그려냈다. 총 16회에 걸쳐 전개된 극의 다양한 장면마다 서인국은 매 번 자신만의 감각으로 표현했다.

특히 사건 발생 후 수사를 할 때에는 뛰어난 통찰력과 추리력으로 뇌섹남의 매력을 발산했으며, 이준영(최원영 분)을 대할 때에는 서늘한 카리스마와 폭발적인 에너지를, 차지안(장나라 분)과 조금씩 가까워지는 모습을 통해서는 애틋하면서도 다정한 설렘 케미를 선보였다.

마지막 회에서는 극중 이현이 동생 민이(박보검 분)가 이준영의 칼에 찔려 죽어가는 모습을 목격하는 장면이 전파를 탔다. 이 장면에서 서인국은 살기 가득한 눈빛과 소름 끼치도록 몰입도 높은 분노 연기로 긴장감을 최고조로 끌어올리며 호평을 받았다.

서인국의 연기는 평소 연습 벌레로 통할 만큼의 성실한 노력과 캐릭터를 보다 완벽하게 소화해 내기 위한 끊임없는 고민을 통해 거두어낸 결과물인 것으로 알려졌다.

'종영 너를 기억해, 서인국'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