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이보영-지성 부부 근황, 과거 '곽보베' 출산 소식도 덩달아 관심

`이보영 지성`


이보영-지성 부부 근황, 과거 '곽보베' 출산 소식도 덩달아 관심
 
가수 겸 배우 윤현숙이 지성·이보영 부부의 근황을 전했다.

12일 윤현숙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내 예쁜 동생들, 여기서 만나니 또 새롭네. 너무 보고싶었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에는 윤현숙과 지성·이보영 부부가 음식을 앞에 두고 마주 앉아있다. 이보영은 화장기 없는 풋풋한 얼굴에도 행복한 미소를 지으며 지성과 다정한 분위기를 뽐내고 있다.

한편 이보영의 과거 득녀 소식도 덩달아 관심을 끌고 있다.

이보영은 지난 2013년 결혼 이후 2년 만에 첫 아이를 출산한 뒤"여러분들의 격려와 사랑으로 첫 아이를 건강하게 출산했습니다. 오랜 기다림이었지만 이렇게 건강하게 나와주어 고마운 마음뿐입니다. 더불어, 빠른 시일 내에 여러분들 곁에 좋은 작품으로 찾아 뵙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라고 안부 인사를 전한 바 있다.

이보영은 지성과 7년 열애 후 지난 2013년 9월 결혼했다. 이후 결혼 2년 만인 지난 6월 첫 딸을 출산, 지성(본명 곽태근)과 이보영의 베이비라는 뜻을 담아 '곽보베'라는 태명으로 관심을 모았다.

'이보영'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윤현숙 인스타그램]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