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퇴마: 무녀굴' 김성균, 감춰져 있던 입담 폭발…반전매력으로 분위기 '후끈'

`차예련` [사진 MBC 라디오스타 방송캡처]


'퇴마: 무녀굴' 김성균, 감춰져 있던 입담 폭발…반전매력으로 분위기 '후끈'

영화 '퇴마: 무녀굴'의 김성균 유선 차예련 김혜성이 '라디오스타'에 출연한다.

오는 12일 방송되는 고품격 토크쇼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기획 박현석/ 연출 최윤정)에서는 영화 ‘퇴마:무녀굴’의 네 주연배우 유선-차예련-김성균-김혜성이 출연하는 ‘남자를 울려’ 특집이 진행된다.

이들은 감춰져 있던 입담을 폭발시켜 자신들의 특별한 에피소드들을 쏟아내는가 하면, 평소의 이미지와는 다른 반전매력으로 안방극장을 후끈 달아오르게 만들 예정이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김국진의 “기센 여자 두 분과 기죽은 남자 두 분을 모셨습니다”라는 소개와 함께 등장한 유선-차예련-김성균-김혜성은 초반부터 명확한 ‘먹이사슬 관계’를 드러내며 스튜디오를 웃음 짓게 만들었다.

특히 사전인터뷰에서 김혜성이 “(누나들이) 기가 세다. 유선누나가 성균형을 잡고, 예련누나가 저를 잡는다”라고 한 사실이 드러났고, 유선-차예련의 레이저 눈빛을 피할 수 없는 상황에 놓이게 돼 웃음을 유발했다.
이에 MC들은 유선-차예련을 향해 “기가 세시네요~”라며 동조했다는 후문이어서 이들의 ‘먹이사슬 관계’에 관심이 증폭되고 있다.

또 김성균은 “커피숍에서 저희끼리 토크를 하고 왔는데 모두 업 되가지고 빵빵 터지고~”라며 녹화 전에 미리 만나 토크 예행연습을 했다고 밝혀 관심을 집중시켰다. 이에 평소 예능 출연을 잘 하지 않는 유선-차예련-김성균-김혜성이 어떤 모습을 보일지 주목되고 있다.

무엇보다 차도녀(차가운 도시 여자) 이미지인 차예련은 예상 밖의 순수녀 면모로 안방극장에 찾아올 예정이라고 전해져 궁금증을 자아낸다. 차예련은 “10년째 서브 주인공만 하고 있다”며 솔직 담백한 토크를 이어가는가 하면, 장난 치는 것을 좋아하는 귀여운 모습까지 보여주며 시청자들을 웃음 짓게 만들 예정.

기센 여자 유선-차예련과 기죽은 남자 김성균-김혜성의 반전매력은 오는 12일 수요일 밤 11시 15분에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차예련'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MBC 라디오스타 방송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