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제니퍼 애니스톤, 광고 한 편 촬영하는 데 58억원 받아



할리우드 배우 제니퍼 애니스톤이 5백만 달러(한화 약 58억 원)의 광고를 체결했다고 영국 연예매체 피플이 지난 9일(이하 현지시각)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제니퍼 애니스톤은 최근 에미레이트 항공사와 광고를 체결했다. 연인 저스틴 서룩스와의 결혼식 바로 전 날이다.

에미레이트 항공사 측은 "에미레이트 항공사와 제니퍼 애니스톤이 함께 일하게 됐다. 애니스톤은 전 세계에 방송되는 광고에 모델로 여러분들을 찾아갈 것"이라고 공식 발표했다. 이번 광고로 제니퍼 애니스톤이 받는 금액은 5백만 달러(한화 약 58억 원)에 이르는 것으로 뉴욕포스트는 분석했다.

한편 제니퍼 애니스톤은 지난 1998년 지인들의 소개로 브래드 피트와 첫 만남, 이후 2000년 결혼식을 올렸으나 2005년에 이혼했다. 그리고 지난 2010년 영화 '원더리스트'를 통해 만난 저스틴 서룩스와 연인 사이로 발전했고 지난 6일 백년가약을 맺었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영화 '저스트 고 위드 잇' 스틸컷]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