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자이언티-하하, 전화번호 공개한다 '스폰서' 깐깐티 등극

하하 자이언티


자이언티 하하

자이언티 하하가 무도가요제에 사활을 건 모습을 보였다.

1일 방송된 MBC ‘무한도전’에서 자이언티와 하하는 ‘스폰서’라는 곡을 가요제에서 선보이기로 했다.

노래 가사 중에는 전화번호 일부를 공개하는 가사도 있었다. 이를 본 하하는 “공약을 걸 수도 있지 않냐. 하루에 하나씩 공개한다든지”라고 운을 뗐다.

이어 “그냥 말 나온 김에 간주에서 공개를 하자”며 “음원에는 넣지 말고 무대 위에서만 공개하면 되지 않냐”고 제안했다.

이에 잠시 당황한 자이언티는 고민 후 “그 정도는 감당할 수 있을 것 같다. 이번 가요제에 목숨을 걸겠다”고 합의해 두 사람의 무대에 기대감을 높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