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강정호 9호 홈런…PIT 다저스전 스윕

메이저리그 피츠버그 파이리츠의 강정호(28)가 시즌 9호 홈런을 터뜨렸다.

강정호는 10일(한국시간)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피츠버그 PNC파크에서 열린 LA 다저스와의 홈 경기에서 5번타자·유격수로 선발 출장, 3타수 1안타(1홈런)·3타점을 기록했다. 강정호는 9-5로 앞선 7회 말 2사 1, 2루에서 바뀐 투수 조엘 페랄타의 145㎞짜리 직구를 초구에 받아쳐 우측 담장을 넘는 스리런포를 쏘아올렸다. 지난 2일 신시내티전 이후 6경기 만에 터진 시즌 9호 홈런이다. 강정호는 시즌 타율 0.293(300타수 88안타)를 유지했다. 규정 타석에 한 타석 차이로 접근해 다음 경기에서 4타석을 소화하면 타격 순위표에도 이름을 올리게 된다. 타율 0.293은 내셔널리그 19위 정도다.

피츠버그는 7회 말에만 대거 9점을 내며 다저스에 13-6으로 승리했다. 다저스와의 3연전을 모두 쓸어담은 피츠버그는 4연승 행진을 이어갔다.

2회와 4회 유격수 땅볼로 물러난 강정호는 5회 1사 1루에서 몸에 맞는 공으로 출루했다. 강정호는 3-5로 뒤진 7회 1사 후에도 몸에 맞는 공으로 출루했다. 강정호의 출루는 대량 득점의 시발점이 됐다. 피츠버그는 이어진 2사 만루에서 스털링 마르테의 동점 내야안타와 앤드류 매커친의 2타점 적시타로 경기를 뒤집었다. 타자 일순 한 뒤 7회에만 두 번째 타석에 들어선 강정호는 승부에 쐐기를 박는 홈런을 터뜨렸다.

미국 피츠버그의 지역 매체 트립라이브는 경기 후 "강정호의 3점 홈런은 만원 관중을 기록한 PNC 파크를 광란(frenzy)의 도가니로 몰아넣었다"고 전하며 이날 활약을 칭찬했다.

김원 기자 kim.w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