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슈퍼맨 서언 서준의 번데기 사랑… "또 줘"





'슈퍼맨이 돌아왔다'의 쌍둥이 서언과 서준이 번데기 먹방을 선보였다.



지난 9일 방송된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는 특별한 보양식을 먹는 쌍둥이 서언 서준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이휘재는 서언 서준에게 번데기 한 접시를 선사했다. 서언과 서준은 낯선 번데기의 겉모습에 머뭇거리는 모습을 보였다.



먼저 서준이는 혀끝으로 맛을 본 뒤 머뭇거렸고 서언이는 한 입에 번데기를 넣었다. 이후 서언과 서준은 번데기에 반해 끊임없이 번데기를 먹기 시작했다. 특히 서언은 한 손에 갈비도 놓지 않은 채 번데기 삼매경에 빠졌고 서준이가 달라고 하자 이를 거부하기도 했다.



결국 서언과 서준이는 아빠 이휘재는 "초콜릿이 맛있냐 번데기가 맛있냐"는 질문에 망설임 없이 번데기를 선택하며 "또 줘"를 외쳤다. 쌍둥이는 "아빠 거 남겨라"는 아빠의 말을 거부하며 번데기를 흡입해 웃음을 자아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