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오늘도 무더위, 폭염 고비 넘겼지만 무더위 계속…내일과 모레는 '비소식'

오늘도 무더위




오늘도 무더위, 폭염 고비 넘겼지만 무더위 계속 …내일과 모레는 '비소식'



폭염의 고비는 넘겼지만 오늘까지는 무더위가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오늘 서울과 광주의 낮 기온 33도 밀양은 35도까지 오를 것으로 예상되며, 내일과 모레 사이에는 충청이남을 중심으로 비소식이 있다.



10일 기상청은 전국이 북태평양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면서 가끔 구름이 많겠다고 밝혔다. 또 남부와 중부 일부 지방은 낮 기온이 33도 이상 올라 매우 더울 것으로 내다봤다.



아침 일부 해안과 내륙에는 안개가 짙게 끼는 곳이 있겠다. 제주도 남쪽 먼바다의 안개 특보는 새벽부터 물결이 점차 낮아지면서 해제될 전망이다.



오전 예상 최저 기온은 △서울 25도 △부산 25도 △대전 24도 △광주 24도 △대구 25도 △전주 34도 △춘천 22도 △제주 25도 등으로 전날보다 조금 낮을 것으로 보인다.



오후 예상 최고 기온은 △서울 33도 △부산 31도 △대전 31도 △광주 33도 △대구 34도 △전주 32도 △춘천 33도 △제주 31도 등으로 전날과 비슷하겠다.



'오늘도 무더위'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