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복면가왕' 하와이는 홍지민?…목소리·행동·체격 싱크로율이 '진짜?'



'복면가왕' 노래하는 트리케라톱스의 정체가 그룹 빅마마 출신 이영현으로 밝혀진 가운데, 네가 가라 하와이의 정체에 대해 관심이 쏠리고 있다.

9일 방송된 MBC '일밤-복면가왕'에서는 노래하는 트리케라톱스가 네가 가라 하와이와 함께 1라운드 무대에 올라 대결을 펼치는 모습이 그려졌다.

트리케라톱스와 하와이는 높은음자리 '바다에 누워'를 열창했다. 이어 판정단은 네가 가라 하와이에게 더 높은 표를 줬고, 그는 기쁨에 큰 절을 올렸다.

트리케라톱스는 패배 후 BMK '꽃피는 봄이 오면' 솔로 무대를 선보이며 복면을 벗었다. 트리케라톱스는 바로 빅마마 출신 이영현이었다. 예상치 못한 반전에 모두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

이후 네가 가라 하와이의 정체를 두고 연예인 판정단들은 양혜승, 노사연, BMK이라고 주장해 눈길을 끌었다.

또한 네티즌들은 뮤지컬배우 홍지민이라고 의심했다. 네티즌들은 하와이의 목소리, 행동, 체격 등이 홍지민과 상당히 유사하다고 근거를 내세웠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