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복면가왕 솜사탕 정체는 강민경 "제 목소리를 들려드릴 수 있어 좋았다"

`복면가왕` `솜사탕 강민경` `강민경` `여은` `이용신` `고추아가씨`


솜사탕 강민경

복면가왕 솜사탕 강민경 "제 노래에 관심이 없으신 것 같아 속상"

‘복면가왕’ 솜사탕 다비치 강민경이 출연 소감을 전했다.

2일 여성듀오 다비치 멤버 강민경은 자신의 트위터에 "너냐고 물으시던 지인분들 아니라고 말할 수밖에 없었던 것에 대하여 거듭 사과드립니다. 저도 얼마나 답답했겠어요. 아이 시원해"라는 글을 게재했다.

앞서 MBC '일밤-복면가왕'에서 솜사탕 강민경은 장혜진의 '1994년 어느 늦은 밤'을 선곡해 열창했지만 '매운맛을 보여주마 고추아가씨'에게 3표 차이로 탈락하며 아쉬움을 자아냈다.

특히 솜사탕 강민경은 "보컬 그룹으로 데뷔했고 노래하는 프로그램에 많이 나갔는데 아직까지 제 노래에 관심이 없으신 것 같다. 속상하다"라고 속내를 털어놓자 윤일상은 "너무 예뻐서 그렇다"라며 칭찬했다.

솜사탕 강민경은 “다비치로는 많이 노래를 들려드렸지만 강민경으로 들려드린 적은 많지 않다. 그것만으로도 감사하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가수로서 들은 칭찬 덕분에 용기가 생겼다”며 “노래보다 외모에 대한 이야기를 많이 해서 속상했던 적이 많았다. 복면을 쓰고라도 제 목소리를 들려드릴 수 있어 좋았다”고 전했다.

한편 복면가왕 고추아가씨의 정체를 두고 네티즌들이 설왕설래하고 있다.

`복면가왕` `솜사탕 강민경` `강민경` `여은` `이용신` `고추아가씨`


2일 방송된 MBC '일밤-복면가왕'에서는 '매운 맛을 보여주마 고추아가씨'가 8대 복면가왕 노래왕 퉁키와의 대결에서 승리해 9대 가왕에 오르는 장면이 그려졌다.

이날 고추아가씨는 2라운드 대결에서 가수 김건모의 '사랑이 떠나가네'를 불렀다. 자유자재의 강약조절과 구성진 보컬 음색이 돋보였다. 이에 고추아가씨는 故서지원의 ‘내 눈물 모아’를 부른 수박씨를 이기고 3라운드에 진출했다. 고추아가씨에게 진 수박씨의 정체는 그룹 노을의 강균성으로 밝혀졌다.

이어진 3라운드 대결에서 고추아가씨는 솜사탕과 대결에 붙었다. 솜사탕과 고추아가씨 두 여성 보컬리스트는 각각 가수 장혜진의 ‘1994년 어느 늦은 밤’과 김추자의 ‘님은 먼 곳에’를 불렀다.

솜사탕 강민경은 애절한 창법으로 관객들의 숨을 죽였고, 고추아가씨는 특유의 그루브함과 호소력 짙은 보컬로 슬픔에 흥을 더했다. 그 결과 고추아가씨가 단 3표차로 솜사탕을 이기고 가왕 후보에 올랐다. 결국 복면을 벗은 솜사탕은 그룹 다비치 멤버 강민경이었다. 솜사탕 강민경은 “다비치로는 많이 노래를 들려드렸지만 강민경으로는 그런 적이 별로 없는 것 같다”며 "앞으로 노래할 용기를 얻었다"고 각오를 밝혔다.

고추아가씨를 상대로 무대를 꾸민 8대 가왕 퉁키는 이수영의 ‘아이빌리브(I Believe)’를 선곡했다. 소울풀한 감성과 호소력 짙은 음색은 여전했지만 목 컨디션이 좋지 않은 탓에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결국 49표를 얻은 퉁키를 제치고 50표를 얻은 고추아가씨가 복면가왕 9대 가왕의 자리에 앉았다. 고추아가씨는 "정말 상상도 못했다. 무대를 준비하는 것만으로도 굉장히 행복했다"며 "좋은 말씀 해줘서 감사하다. 더 좋은 모습 보이겠다"고 벅찬 소감을 전했다.

이어 복면을 벗은 8대 가왕 퉁키의 정체는 가수 이정이었다. 복면을 벗은 그는 "퉁키로 노래하는 동안 이정으로 노래할 때와 다른 것을 느꼈다. ‘복면가왕’ 짱이다"고 전했다.

한편, 고추아가씨 복면가왕의 정체를 두고 각종 추측이 나오고 있다. 가장 강력히 거론되는 고추아가씨 후보는 성우 이용신. 이날 패널로 출연한 서유리는 "왜 제가 오늘 나왔는지 알겠다. ‘고추아가씨’의 정체는 성우 같다”고 추측을 했다. 서유리는 “저랑 같이 작업도 많이 하셨던 분 같다. ‘말하지 않아도’를 직접 불렀던 성우 이용신 같다”고 밝혔다.

반면 고추아가씨 복면가왕의 정체는 걸그룹 멜로디데이 여은이라는 주장도 나오고 있다. 네티즌들은 멜로디데이가 부른 드라마 '내딸 서영이'의 OST인 '그때처럼'의 목소리와 고추아가씨 복면가왕의 음색이 유사하다고 주장하고 있다. 이 외에도 노래 부르는 습관, 키까지 여은과 고추아가씨 복면가왕이 비슷하다는 것.

고추아가씨 복면가왕의 정체가 누구로 밝혀질 지 귀추가 주목된다.

MBC '일밤-복면가왕'은 매주 일요일 오후 4시 50분부터 방송된다. 복면가왕은 나이, 신분, 직종을 숨긴 스타들이 목소리만으로 실력을 뽐내는 음악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이다.

한편 이날 ‘복면가왕’에서 수박씨의 정체는 노을 강균성이었다.

솜사탕 강민경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MBC '복면가왕' 캡처]
솜사탕 강민경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중앙일보 핫 클릭

PHOTO & VIDEO

shpping&life

뉴스레터 보기

김민석의 Mr. 밀리터리 군사안보연구소

군사안보연구소는 중앙일보의 군사안보분야 전문 연구기관입니다.
군사안보연구소는 2016년 10월 1일 중앙일보 홈페이지 조인스(https://news.joins.com)에 문을 연 ‘김민석의 Mr. 밀리터리’(https://news.joins.com/mm)를 운영하며 디지털 환경에 특화된 군사ㆍ안보ㆍ무기에 관한 콘텐트를 만들고 있습니다.

연구소 사람들
김민석 소장 : kimseok@joongang.co.kr (02-751-5511)
국방연구원 전력발전연구부ㆍ군비통제센터를 거쳐 1994년 중앙일보에 입사한 국내 첫 군사전문기자다. 국방부를 출입한 뒤 최장수 국방부 대변인(2010~2016년)으로 활동했다. 현재는 군사안보전문기자 겸 논설위원으로 한반도 군사와 안보문제를 깊게 파헤치는 글을 쓰고 있다.

박용한 연구위원 : park.yonghan@joongang.co.kr (02-751-5516)
‘북한의 급변사태와 안정화 전략’을 주제로 북한학 박사를 받았다. 국방연구원 안보전략연구센터ㆍ군사기획연구센터와 고려대학교 아세아문제연구소 북한연구센터에서 군사ㆍ안보ㆍ북한을 연구했다. 2016년부터는 중앙일보에서 군사ㆍ안보 분야 취재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