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유희열의 스케치북 글렌체크, "유희열 몸무게 고쳐야한다" 돌발 발언

유희열의 스케치북 글렌체크 [사진 KBS 2TV 유희열의 스케치북 캡처]


유희열의 스케치북 글렌체크

'유희열의 스케치북'의 밴드 글렌체크가 패션 전공학도 다운 지적으로 웃음을 자아내 화제다.

8일 오전 방송한 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에서는 글렌체크, 원더걸스, 배치기, 빌리어코스티 등이 출연했다. 특히 글랜체크는 재치 있는 입담으로 좌중을 폭소케 했다.

이날 '유희열의 스케치북'에서 글렌체크 멤버 준원은 대학에서 패션을 전공했다고 공개했다. 그는 유희열의 패션에 대해 "말라서 옷발이 잘 받는 것 같다. 고급스러운 느낌이다"고 칭찬했다. 하지만 "몸무게를 고쳐야 할 것 같다"고 재치있게 지적했다.

앞서 유희열은 글렌체크에게 "낯설지 않은 몸이다. 남 같지가 않다"고 말한 바 있다.

한편 이날 '유희열의 스케치북'에서 원더걸스는 히트곡 '노바디(Nobody)'와 '텔미(Tell me)'를 직접 연주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유희열의 스케치북 글렌체크’ [사진 KBS 2TV 유희열의 스케치북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태그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