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박 대통령 정진엽 복지 장관 내정

박근혜 대통령이 4일 신임 보건복지부 장관에 정진엽 분당서울대병원 교수를 내정했다. 또 신임 청와대 고용복지수석에는 새누리당 김현숙 의원을 임명했다. 민경욱 대변인은 이날 오후 이같은 인사를 단행한다고 춘추관 브리핑을 통해 발표했다.



민 대변인은 정 보건복지부 장관 후보자와 관련, “25년간 서울대 의대 교수로 재직하면서 다양한 의료경험을 통해 한국 의료체계 전반에 대해 깊은 이해와 높은 식견을 갖추고 있어 공공의료 강화하고 국민 건강에 안정을 이룰 적임자”라며 “대학병원 원장으로 근무하며 세계 최고 수준의 병원정보시스템을 구축하고 병원을 환자중심병원으로 발전시키는 등 다양한 현장경험과 전문성을 바탕으로 보건복지 분야의 발전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민 대변인은 또 김 신임 고용노동수석에 대해 “한국조세연구원 연구위원과 숭실대 경제학과 교수, 19대 국회의원 등을 역임하며 고용·복지·여성 정책 분야에서 뛰어난 전문성을 보여왔다”며 “국민행복추진위원과 인수위원을 역임해 박 대통령의 국정철학을 잘 이해하고 있다”고 말했다. 문형표 현 보건복지부 장관과 최원영 청와대 고용복지수석은 메르스(중동호흡기증후군, MERS) 등의 책임을 지고 물러나게 됐다.



박 대통령은 또 오는 6일 오전 집권 3년차 후반기의 국정구상을 담은 대국민 담화를 발표한다.



신용호 기자 nova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