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인도·미얀마 폭우 피해 '심각'…이재민 수만 명 수준

[앵커]

인도를 비롯한 남아시아 지역에서 연일 폭우가 쏟아져 피해가 심각합니다. 인도와 미얀마에선 홍수로 최소 70여명이 숨졌고 수만 명의 이재민이 발생했습니다.

이현 기자입니다.

[기자]

물에 잠긴 자동차가 헤엄치듯 물살을 가르며 골목을 빠져나갑니다.

길이 전부 물에 잠겨 수상 도시처럼 보입니다.

[수자타/인도 콜카타 주민 : 더러운 물을 지나다녀야 하는데, 버스는 제대로 못움직이고 릭샤(스쿠터 택시)도 못 타요. 큰 문제예요.]

시골 마을은 상황이 더 심각합니다.

성인남성 허리까지 물이 찼고 초가집들은 반 이상 잠겼습니다.

기찻길도 물에 완전히 잠겨 경적소리와 전선이 없으면 기찻길이라는 것을 알아볼 수 없을 정도입니다.

지난달 31일부터 인도에 쏟아진 집중호우로 최소 40명이 숨지고 이재민 3만여 명이 발생했습니다.

인도와 북쪽으로 인접한 네팔에서는 안나푸르나 트레킹 코스에서 산사태가 나
30명이 숨졌습니다.

미얀마에서도 홍수로 최소 27명이 숨지고 수천명이 이재민 신세가 됐습니다.

전국에서 집과 경작지 10분의 1정도가 피해를 입었습니다.

통신이 끊겨 피해 상황이 보고되지 않은 지역이 많아 실제 피해규모는 더 클 것으로 보입니다.

JTBC 핫클릭

일본 왕실, '종전 연설' 육성 원본 공개…총리와 다른 행보'역사 바로 알릴 것' 위안부 참상 다룬 뮤지컬, 뉴욕 첫 선알콜 중독으로 추락했던 NBA 스타, 바리스타로 새 출발미국 폭염 속 차 안에 딸 방치…한인 엄마, 경찰에 체포'영국으로 가자'…난민 수천명, 목숨 걸고 유로터널로



Copyright by JTBC, DramaHouse & Jcontent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