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도심에서 농촌체험을’ 키자니아 서울, 농촌 관광 센터 오픈





직업체험 테마파크 키자니아 서울(kidzania.co.kr)이 농촌 관광 센터가 생겼다.



농촌의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을 알리기 위해 농림축산식품부, 한국농어촌공사와 힘을 합쳐 마련한 공간이다. 농작물 재배부터 수확·가공·제조까지 전 과정을 직접 체험할 수 있다.



오는 9월까지는 ‘블루베리와 콩’을 주로 한 체험이 진행된다. 어린이들은 블루베리와 콩의 재배 과정 및 수확 방법을 배운 후, 수확물을 가공해 맛있는 식품으로 재 탄생 시키는 역할을 맡는다. 맷돌을 직접 사용하여 콩가루를 만들고, 블루베리 잼을 넣어 팥빙수를 만들어 먹는다.



4세 이상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체험 후에는 급여로 8키조와 농촌체험마을이 소개 된 브로슈어를 제공한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