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실패해도 투자금 회수 압박 없는 이스라엘…중국 대학생 창업자 65%는 정부가 자금 지원

우리나라 창조경제의 모델로 꼽히는 이스라엘은 80명 중 1명이 창업을 시도하고 800명 중 1명이 창업에 성공해 '창업 국가(Startup Nation)'로 불린다. 1993년 이스라엘 정부가 벤처기업 육성을 위해 조성한 요즈마펀드는 정부(40%)와 민간(60%)이 투자에 대한 리스크를 나눠지는 대신 수익이 발생하면 민간기업이 정부의 지분을 인수할 수 있도록 인센티브를 제공했다. 1997년 민영화된 이 펀드는 출범 당시 2억 달러에서 시작해 10년 만에 40억 달러 규모로 성장했다. 요즈마펀드로부터 투자자금을 지원받은 벤처기업은 경영에 실패하더라도 투자금을 갚을 필요가 없다. 실패 경험이 또 다른 창업의 밑거름이 될 수 있다는 믿음 때문이다.



해외의 창업지원 형태는

또 이스라엘에서는 정부와 지자체, 기업들이 운영하는 연구소가 벤처기업에 원천 기술을 제공하고 있다. 1949년 출범한 국립 와이즈만 연구소에는 약 3000명의 연구진이 있으며 이곳에서 개발된 특허기술은 기술 지주회사인 예다 산하의 70여 개 회사에 이전돼 상용화된다. 강태영 포스코경영연구원 부사장은 "정부가 벤처기업 육성을 위한 자본시장과 기술개발에 적극적으로 나서며 창업 생태계를 발전시킨 덕분에 이스라엘은 건국 이후 65년 만에 50배의 경제성장을 이룰 수 있었다"고 말했다.



중국에서는 정부의 강력한 창업지원책에 힘입어 IT 기술을 기반으로 한 젊은 창업가, 이른바 '촹커(創客)'들이 성장하고 있다. 중국 정부가 조성한 창업 지원 펀드의 규모는 155억3000만 달러(약 17조1963억원)이며, 지난해 창업자 수는 291만 명에 달했다. 정부가 만든 종합 창업서비스 플랫폼 '촹커콩졘(創客空間)'은 창업을 위한 재정·법률·자원을 지원하고 있다. 중국 대학생 창업자의 65.66%는 촹커콩졘의 크라우드 펀딩을 통해 창업자금을 마련한 것으로 나타났다.



1980년대 '사이언스 시티' 개발 정책의 하나로 조성된 베이징의 산업단지 중관춘(中關村)은 촹커들을 낳는 산실이다. '중국의 실리콘밸리'로 불리는 이곳에는 베이징대, 칭화대 등 51개 대학과 바이두(百度), 레노버, 샤오미(小米) 등 IT 기업이 모여있다. 중관춘 중심부에 위치한 '창업거리(InnoWay)'에는 창업지원센터와 사무공간이 마련돼 있다. 창업 아이디어와 사업 계획 보고서를 창업지원센터에 제출하면 무료로 시설을 이용할 수 있다. 이곳을 통해 창업에 성공하는 벤처 기업의 수는 매년 3000여 개에 달한다. 베이징시 창업지원센터는 이들 기업의 생존율이 85% 이상인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



독일은 대학생 창업을 위한 엑시스트(Existenzgrundungen aus der Wissenschaft) 프로그램을 통해 연간 6700만 유로를 창업에 투자한다. 학생들의 사업 아이디어를 발전시켜 경쟁력 있는 제품을 생산할 수 있도록 돕는다. 창업을 위해 최대 1만 7000유로를 지원하며 학생에게는 월 800유로, 졸업생에게는 월 2000유로, 박사에게는 월 2500유로를 지원한다. 창업자에게 월급을 주는 셈이다.



지난해 세계은행 조사 결과 창업환경이 좋은 국가 5위로 뽑힌 덴마크에서는 정부가 창업 지원 재단을 통해 벤처기업에 투자하고 있다. 덴마크에서는 매년 1만여 개 기업이 새로 생겨나며 이 중 80.8%가 생존에 성공한다. 하드웨어 분야의 창업을 돕는 '덴마크 테크 챌린지'의 경우 참여 기업에 6만7000유로(약 9000만원)의 자금과 4개월의 기업 육성 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분야별 전문가와 투자자를 연결해준다. 정성훈 강원대학교 지리교육과 교수는 "내수 시장이 작은 덴마크의 경우 중소기업도 해외 시장으로 진출하는 경우가 많다"며 "50여 개의 벤처 캐피탈 회사와 140여 개의 창업 교육과정도 벤처기업 육성에 한 몫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경미 기자 gaem@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