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진] 대기업 총수 17명 초청 “청년 일자리 힘 써달라”



박근혜 대통령이 24일 전국 17개 시·도 창조경제혁신센터장과 대기업 총수들을 청와대로 초청해 간담회와 오찬을 함께했다. 박 대통령은 “창조센터는 혁신의 원자로가 돼야 한다”라며 “유망한 청년들에게 좋은 일자리가 많이 제공될 수 있게 해달라”고 요청했다. 앞줄 왼쪽부터 황창규 KT·조양호 한진·손경식 CJ그룹 회장, 김창근 SK수펙스 의장, 정몽구 현대차그룹·허창수 GS그룹 회장, 박 대통령, 박용만 두산·구본무 LG그룹 회장,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신동빈 롯데·김승연 한화·권오준 포스코그룹 회장. 둘째 줄 왼쪽부터 임덕래 경기·박인주 인천·조홍근 부산·임종태 대전센터장, 김상헌 네이버 대표, 최길선 현대중공업 회장, 김선일 대구센터장, 서경배 아모레퍼시픽그룹 회장, 김범수 다음카카오 의장, 조현상 효성 부사장, 강명신 문화창조융합센터장, 박용호 서울·이병우 충남·우종수 포항센터장. 셋째 줄 왼쪽부터 유기호 광주·정영준 전남·한종호 강원·박주철 울산·김진한 경북·최길성 세종·전정환 제주·양오봉 전북·최상기 경남·윤준원 충북센터장. [청와대사진기자단]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