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진] 에버랜드 치타 삼둥이



에버랜드가 국내 최초로 국제적 멸종위기종(CITES) 1등급인 치타 번식에 성공했다고 24일 밝혔다. 에버랜드는 이날 아만다(2011년생, 암컷)와 타요(2010년생, 수컷) 사이에서 지난 6월 17일 태어난 아기 치타 3마리(암컷 1, 수컷 2)를 공개했다. 아기 치타들은 현재 키 50㎝, 몸무게 2kg으로 건강한 상태이며 오는 8월 초 에버랜드 동물원에서 일반인에게 공개된다.



조문규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