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무한도전 가요제' 6色매력, 팀별 첫 만남 '기대 폭발'

무한도전 [사진 MBC 무한도전 제공]




MBC ‘무한도전’에서 ‘2015 무한도전 가요제’의 개성만점 여섯 팀의 팀별 첫 만남 현장이 방송될 예정이다.



'댄스'로 뭉친 유재석·박진영은 댄스 삼매경이다.



평소 댄스 열망이 강했던 유재석은 춤을 추며 웃음이 끊이질 않을 정도로 크게 만족했다.



자유분방한 감성의 소유자 하하와자이언티는 서울의 야경을 배경으로 감성 폭발 첫 만남을, 황광희·GD&태양, 세 명의 동갑내기 친구들은 첫 만남의 장소로 노래방을 선택, 자연스러운 분위기에서 서로를 알아가며 친해지기 위한 만남을 가졌다.



가요제 시작 전부터 ‘힙합 그림’을 그렸던 정준하는 파트너 윤상과의 첫 만남은 물론, 자타공인 최고의 힙합 뮤지션 일리네어 앞에서 랩을 선보여 힙합에 대한 열정을 뽐냈다.



일명 ‘가요제의 제왕’이라 불리는 정형돈과 심오한 매력의 소유자 밴드 혁오.



이들은 지난 예고편에서 균열의 위기를 자아내는 듯한 모습이 공개되어 그들의 만남은 어땠을지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증폭시켰다.



한편, 지난 방송에서 서로 다른 음악 성향으로 첨예한 대립을 보였던 박명수·아이유. 과연 이번 만남에서는 타협점을 찾을 수 있을 것인지 기대를 끌고있다. 본 내용은 오늘(18일) 오후 6시 20분 방송될 예정.





온라인 중앙일보

무한도전 [사진 MBC 무한도전 제공]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