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쇼미더머니4' 지코-팔로알토, 압도적 1위 … '소름'

쇼미더머니4 팔로알토 [사진 쇼미더머니4 방송화면 캡처]




'쇼미더머니4' 지코와 팔로알토가 프로듀서 특별 공연에서 당당하게 1위를 거머줬다.



17일 오후 방송된 엠넷 '쇼미더머니4'에서는 프로듀서들의 특별 공연이 펼쳐졌다.



이날 프로듀서들은 참가자들의 선택을 받기 위해 자신들의 무대를 꾸몄다.



지코와 팔로알토의 무대에서는 먼저 지코가 등장, 화려한 퍼포먼스로 관객들을 사로잡았고 팔로알토 역시 랩으로 무대를 평정하며 눈길을 끌었다.



산이와 버벌진트, 타블로와 지누션, 박재범과 로꼬, 지코와 팔로알토는 참가자들의 선택을 받기 위해 최선을 다했다.



지코와 팔로알토의 무대 후 지원자들은 "안 어울릴 것 같았는데 정말 충격적이었다", "이제 이 팀에 가고 싶다"며 이 팀의 무대에 환호했다.



지코 팔로알토 팀은 24표 중 18표를 획득해 압도적으로 1위를 차지했다. 3표를 받은 박재범 로꼬 팀에 이어 타블로와 지누션 팀이 최저 순위를 나타냈다.



'쇼미더머니4'는 국내 최초 래퍼 서바이벌로 시즌1부터 시즌3까지 늘 방송되는 내내 화제의 중심에 섰다.





온라인 중앙일보

쇼미더머니4 팔로알토 [사진 쇼미더머니4 방송화면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