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AOMG'-'쇼미더머니4', 사이 틀어지나?

aomg [사진 박재범 `트위터` 캡처]




레이블 AOMG의 수장 박재범이 ‘쇼미더머니4’의 편집에 불편한 심기를 표현했다.



박재범은 17일 자신의 트위터에 "편집을 이렇게 하는구나. 우리 랩하는 모습은 한 개도 안나오고. 와우! 인정. 랩, 힙합 방송이 어떻게 우리 무대에 그거만 빼고 편집할 수가 있는거지. 너무 하시네. 로꼬 무대는 아예 통편집 당하는 건 뭐지"라는 글을 업로드했다.



앞서 Mnet '쇼미더머니4'에서는 4팀의 프로듀서 무대가 공개됐고, 박재범은 "우리가 왜 이자리에 있는지 보여주겠다. AOMG가 뭔지 보여줄 것"이라며 자신감을 드러냈다. 또한 로꼬는 "깃발, 댄서비 등 사비로 500만원을 들였다"라며 공들인 무대임을 밝혔다.



하지만 정작 AOMG가 자신만만하던 무대는 많은 부분이 편집당했고 그나마 로꼬는 말미에 잠시 등장하는 수준에 그쳐 이들의 무대를 제대로 감상할 수 없어서 박재범이 불만을 드러낸 것이다.



이에 Mnet '쇼미더머니4' 제작진이 박재범과 원만한 해결을 봤다고 전했다.



Mnet 관계자는 18일 오후 한 매체와의 통화에서 "박재범과는 통화로 잘 풀었다. 오해가 풀렸다"고 밝혔다.



한편, AOMG 박재범 편집 불만에 누리꾼들은 “AOMG 박재범 편집 그런게 한두번인가요”, “AOMG 박재범 편집, 악마의 편집이란 이런 것”, “AOMG 박재범 불만있을만 하네요” 등의 반응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aomg [사진 박재범 '트위터'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