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곽도원과 열애 장소연, 영화 '곡성'에서 시작돼 '라스'에서 결실

곽도원과 열애 장소연 [사진 JTBC 방송 캡처]




곽도원 [사진 일간스포츠]




 

곽도원과 열애 장소연, "곡성에서 부부 역할로 인연"



곽도원♥장소연 열애는 영화 '곡성'에서 시작됐다.



곽도원♥장소연 열애가 17일 공개됐다. 한 매체는 곽도연♥장소연의 열애를 결혼설과 함께 보도했다.



곽도원과 장소연의 열애설 보도 후 곽도원의 소속사 씨제스엔터테인먼트는 "두 사람이 열애를 시작했다. 최근 배우 장소연 씨가 라디오 스타에 출연한 뒤 인연이 되어 조심스럽게 만남을 시작했다. 하지만 결혼을 앞두고 있다는 내용은 사실이 아니다"라고 밝혔다.



곽도원♥장소연 열애 외에 제주 신혼집 보도에 대해서는 "곽도원 장소연 씨가 제주도에서 신혼집을 알아 봤다는 것 또한 사실이 아니며 친구와 지인들과 함께한 여행이었을 뿐이다"라며 "최근 조심스럽게 만남을 시작 했고 사생활인 만큼 널리 양해 부탁한다"고 당부했다.



이어 "곽도원의 입장은 배우 장소연의 입장이 함께 반영된 것이니 참고 부탁한다"고 덧붙였다.



곽도원 장소연은 '추격자' 나홍진 감독의 신작 '곡성'에서 부부로 호흡을 맞췄다. '곡성'에서 시작한 곽도원 장소연의 인연은 '라디오스타'로 결실을 맺었다.



곽도원과 장소연의 열애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곽도원과 열애 장소연, 두분 행복하시길", "곽도원과 열애 장소연, 결혼도 하셨으면 좋겠네요", "곽도원과 열애 장소연, 두분 잘 어울려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곽도원 장소연'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