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막내' kt의 거침없는 3연승 질주…전 구단 상대 승리

[앵커]

프로야구 최하위, 막내구단 kt의 기세가 요즘 대단합니다. 선두 삼성에 이어서 어제(14일)는 2위 두산에 이기면서 창단 이후 전구단 상대 승리를 이뤄냈습니다.

박진규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기자]

올시즌 두산을 만나 7전 전패를 기록해던 kt, 하지만 이번엔 달랐습니다.

1회와 2회, 4회 차분히 1점씩 도망가더니 5회 대량 득점으로 일찌감치 승부를 갈랐습니다.

선두타자 댄블랙이 3루타를 때려댄 뒤 김상현의 희생플라이 때 홈을 밟았고 김사연의 투런 홈런, 김민혁의 2타점 3루타로 5점을 뽑아냈습니다.

마운드에선 4년 만에 한국 무대에 복귀한 선발 투수 저마노가 첫 등판부터 7이닝 1실점 호투를 펼쳤습니다.

두산을 8:1로 이긴 kt는 3연승을 달렸고 창단 첫 전구단 상대 승리를 완성했습니다.

+++

롯데와 3;3으로 팽팽히 맞선 9회말 한화의 마지막 공격.

1사 후 이용규가 내야 안타로 출루했고 장운호의 연속 안타로 주자는 1, 2루.

곧바로 정근우의 짜릿한 끝내기 안타가 터지며 청주구장은 환호성으로 가득찼습니다.

한화의 4:3 승리, 올시즌 6번째 끝내기 승리입니다.

+++

연장 접전을 벌인 LG와 KIA의 경기에선 LG가 11회초 채은성의 결승타로 KIA에 3:2 승리를 거뒀습니다.

박동원이 만루 홈런, 박병호가 시즌 28호 홈런을 쏘아올린 넥센은 삼성을 10:6으로 꺾었습니다.

NC는 장단 14안타를 터뜨리며 SK를 9;4로 이겼습니다.

JTBC 핫클릭

문대성 다음은?…새 IOC위원, 장미란·진종오 유력후보한국, 사상 첫 종합우승…유니버시아드대회가 남긴 것오늘 밤 광주유니버시아드 폐막…한국 첫 종합 1위U대회는 '힐링의 무대'…손연재, 전 종목 메달 획득전인지, US여자오픈 우승…손연재, '다관왕'에 도전



Copyright by JTBC, DramaHouse & Jcontent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