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코스닥150'지수, 13일 첫 선

‘코스닥150’지수가 13일 첫 선을 보인다. 한국거래소는 8일 “코스닥시장을 대상으로 하는 투자상품 개발을 활성화하기 위해 코스피200지수 등을 참고로 새 지수를 개발했다”고 밝혔다.

정보기술(IT)·생명기술(BT) 등 기술주 업종의 업체 90개를 포함해 총 150개 업체로 구성된다. 지수 내 시가총액 비중에서도 기술주가 68%를 차지한다. 기술주 업체 비중이 높은 것은 기술주 중심시장인 코스닥의 특성을 반영했기 때문이다. 비기술주 업체는 소재·산업재·자유소비재·필수소비재 등 업체 중 시가총액이 큰 대표종목으로 선정된다. 코스닥150 지수의 시가총액은 코스닥 전체의 60%가 되도록 했다.

첫 구성종목에는 셀트리온·다음카카오·동서·메디톡스·CJ E&M·바이로메드·파라다이스·로엔·산성앨엔에스 등이 포함됐다. 구성종목은 매년 2회 변경된다. 거래소 관계자는 “지금까지 코스닥시장을 제대로 반영하는 대표지수가 없었기 때문에 인덱스상품에 대한 투자수요를 충족하지 못했다. 코스닥150지수의 개발로 인덱스 투자가 활성화될 것”이라고 말했다.

박진석기자 kailas@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