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양파 1200만원어치 절도' 농심 울린 형제

전남 함평경찰서는 8일 야적된 농산물을 상습적으로 훔친 혐의(특수절도)로 A(35)씨를 구속하고 A씨의 친형(41)을 불구속 입건했다.



A씨 형제는 지난 5일 0시쯤 함평군 손불면 죽암리 고속도로 아래 공간에 적재된 양파 80망(250만원 상당)을 훔치는 등 7차례에 걸쳐 1200만원 상당의 양파를 훔친 혐의다.



경찰 조사 결과 A씨 형제는 인적이 드문 심야시간대 범행했으며 양파 절도를 들키지 않기 위해 일반 화물차가 아닌 탑차를 이용한 것으로 드러났다.



함평=김호 기자 kimh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