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예체능' 배우 이이경, 알고보니 대기업 이사 아들?





배우 이이경(27)이 LG 이노텍 이웅범 사장의 아들이라는 사실이 전해졌다.



지난 7일 밤 방송된 KBS 2TV 예능프로그램 '우리동네 예체능'에서는 아홉 번째 도전 종목인 수영 편이 그려졌다.



이날 강호동은 "이이경 몸매가 대단하다"고 극찬했다. 그러자 정형돈은 "더 대단한 건 이이경의 아버지가 굴지의 대기업 대표이사라는 거다"라고 밝혀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에 이이경은 난감해 했으나 이내 "20년 전 YMCA 아기 스포츠단에 들어갔다가 벽 타일이 무너지는 사건에 휘말려 발에 부상을 당했다. 그래서 그 이후로 수영을 하지 않았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이경의 사연에 정형돈은 "저런 아픔이 있는 분은 우리가 품어야 하지 않겠냐"고 말했고, 션은 "그래서 어린이 재활병원이 꼭 필요하다"며 기부천사의 모습을 드러내 폭소를 유발했다.



한편, 우리동네 수영단 멤버에는 방송인 강호동, 개그맨 정형돈, 배우 서지석, 성훈, 힙합그룹 지누션 션, 걸그룹 소녀시대 유리, 밴드 씨엔블루 강민혁이 합류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jstar@joongang.co.kr

[사진 KBS '우리동네 예체능'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태그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