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유승민 거취 오늘 의총서 결정

새누리당이 8일 오전 9시 의원총회를 열어 유승민 원내대표의 거취를 결정한다. 지난달 25일 국무회의에서 박근혜 대통령이 국회법 개정안에 대한 거부권 행사 방침을 밝히며 유 원내대표의 사퇴를 요구한 지 13일 만이다.



새누리, 사퇴 권고 시도 … 유 “결정 따를 것”

 김무성 대표는 오전 긴급 최고위원회의가 끝난 뒤 “‘새누리당의 미래와 박근혜 정권의 성공을 위한 원내대표 사퇴권고 결의안’ 채택을 위한 의원총회를 8일 연다”고 발표했다. 비박계 의원들의 반발로 ‘새누리당의 미래와 박근혜 정권의 성공을 위한’이란 표현이 빠지고 의총 안건도 ‘사퇴권고 결의안 채택’에서 ‘거취에 관한 논의’로 바뀌었지만, 경선으로 당선된 원내대표를 의총에서 사퇴시키려는 시도 자체가 초유의 일이다.



 김 대표는 “가능한 한 표결로 가지 않도록 노력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하지만 유 원내대표 사퇴에 반대하는 의원들이 반발할 경우 표 대결이 벌어질 수도 있다. 유 원내대표는 “의총에서 결정되는 대로 따를 것”이라고 했다.



서승욱 기자 sswook@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