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한국우편사업진흥원, 지역 특산물 직거래 장터 ‘우체국쇼핑’

우체국쇼핑은 생산자와 소비자를 연결하는 산지직송 직거래 형식으로 운영된다.
우체국쇼핑(대표 이춘호)은 생산자와 소비자를 직접 연결하는 산지직송 직거래로 운영된다. 생산자에게는 판로 개척의 길을 열어주고 소비자에게는 저렴하고 질 좋은 지역 특산물을 안전하고 편리하게 제공하는 형식이다. 현재까지 전국 3600여 개의 우체국 물류망을 통해 9800여 개의 지역특산물을 판매하고 있다. 



 특히 우체국쇼핑은 전통시장 활성화 및 전통시장 상인의 판로개척을 지원하기 위한 ‘온라인 전통시장’ 매장(sijang.epost.go.kr)을 운영하고 있다. 최근에는 우체국네트워크와 ICT를 융합한 전통시장 플랫폼을 개발해 지난해 매출 전년대비 63% 증가하는 성과를 냈다. 우체국쇼핑 상품구매를 원하는 사람은 우체국에서 직접 주문하거나 인터넷 홈페이지와 모바일 앱을 통해 할 수 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