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연비 우월' 수입차, 가격까지 낮추니…5년새 2배 성장

[앵커]

이제 도로에서 수입차 보는 거 어렵지 않다…라는 말 많이 합니다. 실제로 올해 들어서 우리나라에서 팔린 승용차 가운데 수입차 비율이 15%, 5년 사이 2배가 늘었다고 하는데요, 연비에 성능까지 좋은데 가격은 낮추고 소비자들은 매력을 느낄 수 밖에 없습니다.

이가혁 기자입니다.

[기자]

국내에서 판매되는 차 중에 가장 연비가 좋은 푸조의 디젤 소형차입니다.

자동변속기지만 1리터로 21.1km를 달릴 수 있습니다.

비슷한 급의 국산 디젤 소형차가 수동변속기임에도 리터당 19km를 보이는 것과 대비됩니다.

시판 중인 차량을 연비가 좋은 순서로 10개를 뽑아 보니 독일 BMW, 벤츠, 폭스바겐 등 수입차가 7개였고, 국산 차는 3개뿐이었습니다.

이렇게 연비뿐만 아니라 성능, 디자인 등 경쟁력을 갖춘 수입차가 최근엔 가격까지 낮추면서 판매가 급증하고 있습니다.

[노형석/수입차 업체 관계자 : 과거 대비 첫차로 수입차를 구매하는 20대가 30% 이상 많이 늘어난 것 같고요. 10년 대비로 봤을 땐 2배 이상 성장한 것 같습니다.]

한국수입자동차협회가 집계한 지난달 수입차 판매대수는 총 2만4275대.

지난달보다 32%, 작년 6월보단 36% 증가한 것으로 한 달 판매량으론 사상 최대치입니다.

올 상반기 전체로 따지면 11만9832대가 팔려, 국내 시장에서 수입차가 차지하는 비율이 역대 최고인 15.2%를 기록했습니다.

국내 자동차 업체들도 연비가 좋은 신형 '디젤 엔진' 차량을 늘리고 품질 개선에 나서며 대응하고 있지만, 시장의 흐름을 바꿀 수 있을지는 미지수입니다.

JTBC 핫클릭

'판매부진' 국산 중형차, '심장' 줄여 수입차와 맞선다현대기아차, 미국 '신차 품질' 조사에서 상위권 등극위기의 한국경제…내수·수출 동반 부진에 대내외 악재 속출내리막길 현대차 주가…공매도 기승으로 추가 하락 가능성루비 와인·블루 토파즈…자동차·스마트폰 '색깔 전쟁'



Copyright by JTBC, DramaHouse & Jcontent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