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천안서 공사장 작업 통로 '와르르'…3명 사망·4명 부상

[앵커]

어제(3일) 울산에서 폭발사고로 노동자 6명이 숨졌는데요. 오늘 충남 천안의 한 대학 건물 공사 현장에서 사고로 또 3명이 숨지고 4명이 크게 다쳤습니다.

정진규 기자입니다.

[기자]

완공을 앞둔 건물 밖에 세워진 철골 구조물이 쏟아지듯 완전히 무너졌습니다.

공사를 하기 위해 설치한 작업자용 통로, 비계가 쓰러진 건 오늘 오전 11시 6분쯤입니다.

사고 당시 이 건물 5층에서는 외벽 공사를 마치고 비계를 철거하는 작업이 한창이었는데요.

이 구조물 위에 19명이나 되는 작업자들이 올라가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순간적으로 구조물이 무너지면서 작업자 7명도 함께 떨어진 겁니다.

[안전보건공단 관계자 : 저게 벽이음 철물이라는 거예요. 저게 이제 (제대로 연결이) 안 돼 있다는 거죠.]

추락한 작업자들은 급히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47살 조모 씨 등 3명은 결국 숨졌습니다.

나머지 작업자들도 어깨와 다리 등을 크게 다쳐 현재 병원에서 치료 중입니다.

경찰은 당초 구조물이 안전했는지, 철거 작업 중 안전수칙은 지켰는지 여부 등을 집중 조사하고 있습니다.

JTBC 핫클릭

한화케미칼 폭발 사고 합동 감식…원인 규명 본격화내리막길 달리던 차량 추락…방배동 주택가 '날벼락'울산폭발사고 사망자가족 장례식장서 오열…"책임자 엄벌해야"김승연 한화 회장 "사고자, 임직원에 준하는 보상할 것"교통사고 내고 달아난 50대 야산서 숨진 채 발견



Copyright by JTBC, DramaHouse & Jcontent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