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메르스 확진 1명 추가 발생…사망자 변동 없이 33명

[앵커]

메르스 관련 보건복지부 발표가 지금 나왔는데요, 앞서 속보로 전해드린 것처럼 삼성서울병원 간호사가 확진을 받아서 추가 확진자 1명이고, 사망자에는 변화가 없습니다. 보도국 연결하겠습니다.

손광균 기자 전해주시죠.

[기자]

네, 보건복지부는 삼성서울병원에서 간호사로 근무하는 24살 여성이 183번째 확진자로 추가됐다고 밝혔습니다.

현재 이 여성의 가족들은 격리된 상태고, 병원과 방역당국은 이 여성과 접촉한 환자나 병원 방문객이 있었는지 조사에 나섰습니다.

확진자가 늘어난 건 닷새만이고, 삼성서울병원에서 발생한 건 엿새만입니다.

사망자는 변동 없이 현재까지 총 33명으로 파악됐습니다.

현재 48명이 병원에서 메르스 치료를 받고 있는데요, 이 가운데 12명이 불안정한 상태로 알려졌습니다.

치료를 받고 퇴원한 사람은 5명이 늘어 102명이 메르스 완치 판정을 받았습니다.

오전 6시 현재 격리자는 총 2238명으로 전날보다 213명 줄었고, 이 가운데 1785명이 집에서, 453명이 병원에서 격리 중인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현재까지 확진자는 183명, 사망 33명, 퇴원 102명입니다.

JTBC 핫클릭

다시 발생한 확진 환자…메르스 종식 선언 미뤄지나나흘연속 추가 감염자 없어…25일 '종식 선언' 가능성"삼성서울, 정부 역학조사 방해" vs "그럴 이유 없다"진정세 보이기 시작한 '메르스 사태'…무엇을 남겼나

Copyright by JTBC, DramaHouse & Jcontent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