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삼시세끼' 김광규, 원빈 빙의 "택연아 네가 이나영이야" 폭소

삼시세끼 김광규


 
'삼시세끼' 김광규, 옥택연과 밀밭 방문…"널 이나영이라 생각"

'삼시세끼'에서 옥택연과 김광규가 배우 원빈과 이나영이 결혼식을 올린 정선의 밀밭을 찾아갔다.

26일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삼시세끼-정선편'에서 옥택연과 김광규는 원빈과 이나영이 결혼식을 올린 밀밭에서 손을 잡고 걸었다.

밀밭에 간 김광규는 "여기가 나한테 출석부로 맞았던 원빈이 결혼식을 한 곳이구나"라고 말했다.

옥택연은 "그런데 왜 손을 잡으시냐. 이런 건 아버지가 딸에게 하는 거 아니냐"고 물었다. 김광규는 "네가 이나영이라 생각하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삼시세끼'는 도시에서 쉽게 해결할 수 있는 한 끼 식사를 한적한 시골에서 어렵게 해결해 보는 예능 프로그램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