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무한도전 가요제, 지디-태양-아이유-혁오 '극비리 녹화' 기대감 UP

무한도전 가요제




 

무한도전 가요제, '복면가왕' 콘셉트?



밴드 혁오(오혁, 임동건, 임현제, 이인우)가 MBC '무한도전' 가요제 라인업에 이름을 올린 가운데 그룹 빅뱅의 지드래곤과 태양, 가수 아이유도 가요제에 참여한다.



지난 26일 한 매체의 보도에 따르면 10주년을 맞이한 '무한도전'의 5대 프로젝트 중 하나인 '무한도전 가요제'가 지난 25일 극비리에 첫 녹화를 시작했다.



특히 이번 가요제에는 빅뱅 지드래곤과 태양, 아이유, 밴드 혁오의 참여 소식이 전해져 화제를 모으고 있다.



무한도전 가요제


지드래곤은 지난 2011년과 2013년에 이어 3번째로 '무한도전 가요제'에 참여하며, 태양과 아이유는 '무한도전 가요제'와 첫 인연이다.



혁오는 4인조 록그룹이다. 지난 2014년 EP앨범 '20'으로 데뷔해 개성 넘치는 음악과 독특한 비주얼로 많은 마니아층을 거느리고 있는 실력파 인디밴드다.



이들과 함께 과연 어떤 가수들이 이번 '무한도전 가요제'에 함께하게 될 지 기대가 모아지고 있는 상황이다.



이에 무한도전 김태호 PD는 "가요제를 조심스럽게 시작한 것은 맞다. 첫 촬영을 '복면가왕' 콘셉트로 진행해서 현장에 있던 무한도전 멤버들도 참가 가수들끼리도 서로 누군지 모르는 상황들이 큰 재미를 줬다"고 말했다.



한편 '무한도전'은 지난 2007년 강변북도 가요제를 시작으로 올림픽대로 가요제·서해안고속도로 가요제·자유로 가요제 등을 2년에 한 번씩 선보이며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