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버스 요금 인상, 아침 6시 30분 이전 탑승 '버스 조조할인' 적용, 얼마나?

대중교통 버스요금 인상


 
대중교통 버스요금 인상, 지하철 200원↑…조조할인제란?

27일부터 서울시내 지하철과 시내버스 등 대중교통 요금이 인상됐다.

2012년 2월 인상 이후 3년 4개월 만에 처음이다.

대중교통 요금은 지하철의 경우 200원(1050원→1250원) 인상된다.

시내버스 요금은 ▶간·지선버스 150원(1050원→1200원) ▶마을버스 150원(750원→900원) ▶광역버스 450원(1850원→2300원) ▶심야버스 300원(1850원→2150원) ▶순환버스 250원(850원→1100원) 등으로 인상된다.

다만 청소년과 어린이 요금은 현행 각각 720원, 450원으로 동결됐다.

서울시는 대중교통 요금 인상과 함께 '조조할인제'를 도입했다.

오전 6시30분 이전까지 대중교통을 이용하면 기본요금의 20%를 할인해주는 것이다. 지하철은 1000원, 버스는 960원에 이용할 수 있다.

이 밖에 서울에 거주하는 65세 이상 영주권을 가진 외국인 노인의 경우 내국인처럼 지하철 무임승차가 가능토록 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