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냉장고를 부탁해’ 최현석 샘킴 자존심 대결 '소시 공식 셰프' 는 누가 될까



‘냉장고를 부탁해’ 최현석 샘킴 자존심 대결 '소시 공식 셰프' 는 누가 될까
 
스타 셰프 최현석과 샘킴이 ‘소녀시대 공식 셰프’ 자리를 놓고 대결을 펼친다.

최현석과 샘킴은 최근 진행된 JTBC 푸드 토크쇼 ‘냉장고를 부탁해’ 32회 녹화에서 소녀시대의 숙소 냉장고 속 재료로 세기의 요리대결을 펼친다.

이날 소녀시대 대표로 출연한 써니는 “항간에 떠돌던 소녀시대 다이어트 식단은 아무도 지키지 않았다”며, “소녀시대가 진짜 맛있게 먹을 수 있는 건강한 식단을 짜달라”고 요청했다.

이에 평소 소녀시대의 팬이라고 밝힌 최현석과 샘킴은 ‘소녀시대의 공식 셰프’ 타이틀을 따기 위해 건강하면서도 맛있게 먹을 수 있는 다이어트 레시피를 선보였다.

특히 최현석은 동서양의 재료가 어우러진 우아한 저칼로리 요리를, 샘킴은 평소 써니가 가장 좋아하는 식재료를 이용한 건강한 요리를 완성해 눈길을 끌었다.

과연 소녀시대의 마음을 사로잡은 셰프는 누가 될 것인지, 최현석과 샘킴의 세기의 요리 대결은 22일 밤 9시 40분, JTBC ‘냉장고를 부탁해’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