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대형마트 주차장서 여성 납치하려던 30대 남성 붙잡혀

대형마트 주차장에서 여성을 납치하려던 3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인천 남동경찰서는 22일 생활비 등을 마련하기 위해 여성을 납치하려던 혐의(강도 미수)로 백모(34)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백씨는 지난 15일 오후 6시50분쯤 인천 남동구의 한 대형마트 주차장에서 최모(30·여)씨를 납치하려던 혐의다. 그는 최씨를 차 안으로 밀어넣고 손으로 입을 틀어막았지만 최씨가 거세게 저항하면서 범행에 실패한 뒤 도주했다.



백씨는 검정색 스타렉스 차량을 빌리고 훔친 번호판을 부착하는 등 완전 범죄를 노렸다. 그러나 도주 중 남의 차를 긁으며 남은 흔적으로 덜미가 잡혔다.



경찰 조사 결과 백씨는 생활비를 마련하기 위해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드러났다. 결혼 후 개입사업과 주식 투자에 잇따라 실패하면서 2억여원의 빚을 지게 된 그는 그동안 아내 명의로 된 카드를 사용하며 생활해 왔다.



하지만 최근 카드 빚만 2000만원에 이르면서 독촉에 시달려온 것으로 조사됐다.



백씨는 경찰에서 "현장에서 4시간 정도 머무르면서 범행 대상을 골랐는데 해당 여성이 부유해 보이는데다 체격이 작아 제압하기 쉬울 것 같았다"고 진술했다.



인천=최모란 기자 mora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