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노유민 다이어트 '98kg→70kg 성공'…"남편 살 빼게 해라" 아내 비난에 '결심'

노유민 다이어트 `98kg→70kg 성공` [사진 노유민 SNS]




 

그룹 NRG 출신 노유민이 다이어트로로 전성기 시절 '미소년' 비주얼을 되찾았다.



노유민은 22일 자신의 트위터에 "98kg에서 현재 70kg. 목표치 28kg 감량 달성! 이제 복근 준비 할 거예요. 기대해주세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다이어트 전과 후를 비교한 사진에서 노유민은 놀라운 변화를 드러냈다. 과거의 모습과 달리 날렵한 턱선과 조각 같은 옆모습을 자랑했다.



한편, 노유민은 한편 지난 4월 98kg에서 82kg로 체중을 감량한 다이어트 진행 상황을 알린 바 있다.



지난 3월 방송된 MBC '세바퀴'에서는 노유민인 출연해 "저번에 '세바퀴'에 출연한 후 가게 손님들이 아내에게 '남편 살 빼게 해라'라고 뭐라 하시더라"며 "'그렇게 잘생긴 얼굴 왜 살찌게 만들어 놓냐'고 해서 나도 다이어트를 결심하게 됐다"라고 말했다.



노유민은 "최근 건강 프로그램에 출연했는데 몸이 안 좋다는 소리를 들었다. 그래서 더 다이어트를 하게 됐다"며 "아내도 걱정됐는지 보험을 몇 개 들더라"고 덧붙였다.



이에 함께 출연한 이현우는 "사실 오늘 노유민 씨가 온다고 해서 녹화 전에 찾았는데 못 알아봤다. 스태프인 줄 알았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노유민 사진을 본 네티즌들은 '노유민, 다이어트 성공했구나' '노유민, 같은 사람 맞아?'노유민, 예전의 꽃미모 되찾았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노유민'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