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복면가왕’ 어머니 정체는 에이핑크 정은지 "더 열심히 노래하겠습니다"

복면가왕 정은지






‘복면가왕’의 ‘어머니는 자외선이 싫다고 하셨어’ 정체는 걸그룹 에이핑크 정은지였다.



21일 방송된 MBC ‘일밤-복면가왕’에서는 어머니는 자외선이 싫다고 하셨어와 클레오파트라의 대결이 전파를 탔다.



앞서 어머니는 3라운드 가왕 후보 결정전에서 김태우의 ‘사랑비’를 열창해 휘성의 ‘with me’를 부른 킬리만자로의 표범을 꺾고 복면 가왕전에 진출하는 영예를 얻었다.



4, 5대 가왕 화생방실 클레오파트라는 바비킴의 ‘사랑 그 놈’으로 6대 가왕 결정전에 나섰다. 클레오파트라는 특유의 호소력 짙은 목소리로 판정단을 녹였다.



판정결과 클레오파트라가 88대 11의 결과로 6대 가왕의 자리에 올랐고, 클레오파트라의 3연승을 막는 것에 실패한 어머니는 복면을 벗고 정체를 드러냈다.



복면을 벗은 어머니의 정체는 에이핑크 정은지였다. 정은지는 “가왕님 노래 듣자마자 ‘가면을 벗겠구나’라고 생각했다. 제 노래에 호응해주셔서 행복했던 시간이었다”라고 말했다.



또한 정은지는 소속사에 직접 ‘복면가왕’에 나가고 싶다고 말한 이유에 대해 “한번쯤 나가보고 싶었다. ‘내 목소리를 알아주실까’라는 생각이 들었고 알아주신다면 열심히 노래를 했다는 증거고, 몰라주신다면 내 목소리를 알아주는 기회가 될 거라고 생각했다”고 전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정은지의 MBC '일밤-복면가왕' 출연 소감이 화제다. 정은지는 21일 에이핑크 공식 트위터를 통해 "깍꿍! 지난 한 주 동안 많이 궁금해 해주시고 응원해주셔서 감사드립니다! 제 목소리를 좋아해주시고 알아봐주신 모든분들 정말 감사드립니다 앞으로 더 열심히 노래하겠습니다!"라는 소감을 남겼다.



온라인 중앙일보

‘복면가왕 정은지’ [사진 에이핑크 트위터]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