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저금리 시대 대안? '소형 오피스텔 인기' 투자는 신중해야

[앵커]

초저금리 시대에 부동산으로 눈길을 돌리는 사람들이 늘고 있습니다. 특히 월세를 받기에 적합한 소형 오피스텔이 인기인데요. 덜컥 투자하기보단 꼼꼼히 따져봐야합니다.

이정엽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경기도 성남의 한 오피스텔 모델하우스.

메르스 확산 사태 와중에도 내부가 사람들로 북적입니다.

이곳에선 모델하우스 개장 일주일만에 계약이 70% 이상 마무리됐습니다.

개장 첫날은 밤샘 줄서기라는 진풍경까지 펼쳐졌습니다.

[최재욱/경기 용인시 죽전동 : 금리가 자꾸 낮아지니까 저도 수익형 오피스텔에 관심을 두게 돼서 오늘 한번 알아보러 왔어요. 구경하러 온 거예요.]

금리가 역대 최저 수준으로 내려가면서 시중의 돈이 부동산으로 쏠리고 있는 겁니다.

특히 소형 오피스텔의 인기가 높습니다.

규모가 작아 매매 가격이 아파트 보다 상대적으로 저렴한데다, 월세 수익을 얻기도 쉽기 때문입니다.

[조세윤 팀장/대우건설 푸르지오시티 : (오피스텔 분양은) 보통 6개월 정도를 예상했다면 요즘은 2개월 정도면 다 소진(계약)이 완료되는 상황입니다.]

하지만 섣불리 투자했다간 자칫 손실을 볼 수도 있습니다.

[박합수 팀장/KB국민은행 부동산 : 지난 5~6년간 (오피스텔이) 집중적으로 공급되면서 공급 과잉 논란에 휩싸여져 있고, 가격이 올라가면서 수익률이 하락한 측면이 있습니다.]

전문가들은 오피스텔 투자 때 역세권 여부 등 꾸준한 수요가 있는지를 따져봐야 한다고 조언하고 있습니다.

JTBC 핫클릭

가계·기업 대출금 총액 1300조 돌파…저금리 추세 영향교부세로 엉뚱한 곳에 '흔전만전'…사용내역도 미공개얼어붙은 내수·멀어진 3% 성장…대규모 부양책 나올까"메르스 여파 세월호 때보다 심각"…3% 성장 물 건너가나?휘발유 가격 8주째 상승, 리터당 1581원…경유값도 올라



Copyright by JTBC, DramaHouse & Jcontent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