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에이핑크 7월 컴백 확정, 치열한 걸그룹 경쟁 예상…누가 승리자 될까?

에이핑크 7월 컴백 확정


 
에이핑크 7월 컴백 확정

걸그룹 에이핑크의 7월 컴백이 공식적으로 확정됐다.

17일 정오 에이핑크의 공식 SNS에는 “Apink 2015 JULY”라는 글과 함께 에이핑크 멤버들의 모습이 담긴 사진이 올라왔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7월을 상징하는 숫자 7과 더운 여름에 어울리는 발랄함과 시원함이 느껴지는 의상으로 시선을 모으고 있다.

에이핑크의 소속사 에이큐브 측에서는 “아직 정확한 날짜가 나오지는 않았지만, 7월에 컴백하기위해 모든작업이 막바지에 다다르고 있으며 철저한 준비를 하고 있다. 더운 여름에 어울리는 시원한 모습과 에이핑크의 듣기 편한 노래로 올 여름을 강타할 것이다”라고 하며 에이핑크가 7월 컴백을 확정짓고 이를 위해 열심히 준비 중임을 알렸다.

에이핑크는 ‘노노노(No No No)’, ‘미스터 츄(Mr.Chu)’, ‘러브(LUV)’등으로 음원차트를 휩쓸며대세를 증명한 아이돌이다. ‘NoNoNo’, ‘Mr.Chu’로 2013년과 2014년 연간차트에서 상위권에 올라 걸그룹 음원성적 1위를 기록했다. 미니5집 ‘LUV’는 음원과 방송 모두에서 좋은 성적을 보여, 12월 전부 에이핑크의 달로 만들었다.

에이핑크는 걸그룹에서 소녀시대 다음으로 강한 팬덤을 보유한 아이돌이다. 팬 13만명을 보유하고 있어 확실한 음원 파워가 있을 것으로 보인다. 이번 7월 컴백하는 에이핑크이기 때문에 앨범이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번 6, 7월은 걸그룹 대전이 펼쳐질 것으로 보인다.

에이핑크 7월 컴백 확정인 가운데 다른 걸그룹도 너도 나도 할 것 없이 컴백을 하고 있다. 먼저 AOA가 6월 중순으로 컴백을 확정 지었고 씨스타 역시 6월 말에 컴백한다. 씨스타는 공식 트위터를 통해 사진을 올려 컴백이 임박했음을 알렸다. 걸스데이는 오는 7월 6일 정규앨범을 들고 컴백한다고 확정지었다. 지난해 7월 발표한 ‘달링’ 이후 1년 만에 컴백하는 걸스데이는 그동안 ‘기대해’, ‘여자대통령’, ‘썸씽’, ‘달링’ 등 발표하는 곡마다 큰 사랑을 받은 대세 여아이돌이다.

나인뮤지스도 걸그룹 대전에 출사표를 던졌다. 나인뮤진스도 7월 초 컴백을 선언했다. 지난 4일 소속사 스타제국 측은 “나인뮤지스가 7월 초 컴백을 확정 짓고 본격적인 컴백 준비에 돌입했다”고 전했다. 소녀시대는 현재 막바지 앨범 작업 단계로 6월 말에서 7월 초에 컴백할 계획으로 알려졌다. 특히 소녀시대는 멤버 제시카 탈퇴 후 8인조로 첫 국내 활동을 펼치는 것으로 관심을 끌고 있다.

에이핑크 7월 컴백 확정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중앙포토]
에이핑크 7월 컴백 확정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