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손흥민 골 '무회전 프리킥'…'월드컵 2차 예선' 세레머니 가슴 퉁퉁!

손흥민 골 월드컵 2차 예선


 
'월드컵 2차 예선 ' 손흥민 골, 한국 대표팀 미얀마와 1차전 승리

손흥민(레버쿠젠)이 뛰어난 활약으로 한국에 승리를 안겼다.

손흥민은 16일(이하 한국시간) 태국 방콕에서 열린 2018 러시아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예선 미얀마와 첫 경기에서 1골 1도움을 기록했다. 손흥민의 활약에 한국은 미얀마를 2-0으로 물리쳤다.

측면 공격수로 선발 출전한 손흥민은 자신의 역할에 충실하며 가진 능력을 모두 펼쳤다. 시즌 종료 후의 경기로 체력적인 어려움이 있었지만, 측면에서의 활발한 돌파와 문전 침투로 수 차례 기회를 만들었다. 전반 35분에는 정확한 코너킥으로 이재성의 헤딩슛을 이끌어냈다.

손흥민의 진가를 확인한 건 후반 22분 대포알과 같은 프리킥이었다. 손흥민은 먼 거리에서의 프리킥임에도 슈팅으로 연결해 골을 기록했다. 미얀마 골키퍼는 자신의 정면으로 오는 슈팅에도 미처 대응하지 못하고 만세를 부를 뿐 슈팅을 처리하지 못했다.

이외에도 손흥민은 전반 11분 김창수의 크로스가 골키퍼의 손에 맞고 나오자 논스톱 슈팅으로 연결해 골이나 마찬가지인 상황을 연출했다. 손흥민의 발을 떠난 슈팅은 골대 앞에 있던 수비수의 몸에 맞고 나왔다. 수비수가 그대로 쓰러져 일어나지 못할 정도의 강슛이었다.

월드컵 예선을 마친 손흥민은 이제 본격적인 휴식에 들어간다. 지난해 2014 브라질 월드컵을 소화하느라 제대로 쉬지도 못했던 손흥민은 꿀맛 같은 휴식을 통해 재충전을 한다. 이후 레버쿠젠에 합류했다가 오는 9월 3일 라오스와 예선 홈경기에 다시 소집될 전망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