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신분을 숨겨라 박성웅, "매번 살인자 역할만 하다가…" 이번엔 180도 다른 모습?

신분을 숨겨라


‘신분을 숨겨라’ 박성웅, 형사 변신 “매번 살인자-범죄자 역만 하다…”

‘신분을 숨겨라’를 통해 형사 장무원으로 분한 박성웅이 연기변신에 대해 소감을 밝혀 화제다.

15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새 월화드라마 '신분을 숨겨라'(극본 강현성 연출 김정민) 0회격인 프롤로그가 방송됐다.

본 방송에 앞서 각 배우들의 액션 연습 모습, 캐릭터와 작품 설명 등이 공개된 것.

첫 방송을 앞두고 박성웅은 '신분을 숨겨라'에 대해 "형사물이기도 하지만 인간적인 정과 사람 냄새가 나는 드라마가 될 것 같다"라며 기대감을 감추지 않았다.

또 박성웅은 수사 5과의 팀장으로 분한데 대해 “출세했다”며 “매번 살인자, 범죄자 역할만 했다. 반장으로서 리더로서 번듯해졌다”라며 역할을 맡은 소감을 전했다.

한편 ‘신분을 숨겨라’는 특수 수사대 일명 '수사 5과'의 소탕 작전을 담아낸 수사물로 오는 16일 1, 2회가 연속 방송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신분을 숨겨라’[사진 중앙포토]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