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나혼자 예정화, 영어 통역사 과거 눈길… "영어 통역할 실력이면 어느 정도?"

예정화 영어 [사진 MBC 방송 캡처]
 

'나 혼자 산다'에 출연한 예정화가 과거 영어 통역사였다는 사실을 밝혀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5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서울대 미식축구팀에 방문한 예정화의 모습이 담겼다.



이날 예정화는 서울대 미식축구팀을 찾아 선수들과 몸을 풀었다.



이어 인터뷰에서 예정화는 "우리나라 국가대표로 남들을 가르치면 어떨까 생각했었다. 필기시험, 실기시험을 뚫고 최후의 1인이 됐다. 국가대표란 자부심 때문에 시작하게 됐는데 지금은 일이 됐다"고 밝혔다.



이 모습에 전현무는 "예정화씨 원래 뭐 하는 분이냐고 하는 분이 많다. 원래 운동했었나"는 질문을 했다.



이에 예정화는 "원래 운동할 생각 없었다. 영어 통역사였다"고 말해 출연진들을 놀라게 했다.



예정화는 "아는 PD님이 방송을 권유해 우연히 운동 방송을 시작하게 됐고 이후 방송에 흥미를 느끼게 됐다"고 말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예정화 영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