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소비자 물가 상승률 반년째 '0%대'…메르스 변수까지

[앵커]

이런 가운데 소비자 물가 상승률이 반년째 0%대에 머물고 있습니다. 이렇게 오래 저물가가 이어진 건 1999년 이후 16년 만에 처음 있는 일입니다. 장기간 경기침체가 이어질 것이란 신호가 아니냐… 한국은행은 부인하지만, 우려는 가시지 않고 있습니다.

이새누리 기자입니다.

[기자]

지난달 소비자 물가는 1년 전보다 0.5% 오르는 데 그쳤습니다.

지난해 12월부터 반년째 0%대 기록입니다.

연초 담뱃값이 한 갑당 2천원 오른 효과를 제외하면 넉 달째, 사실상 마이너스 물가가 이어졌다는 뜻입니다.

가뭄 탓에 배추값이 86%, 파가 66% 오르는 등 일부 농산물 가격이 급등했지만, 전체 물가를 끌어올리진 못했습니다.

특히 휘발유 등 석유 제품이 19%, 전기·수도·가스 요금이 9%씩 내린 영향이 컸습니다.

저물가가 계속되면서 물가 하락과 경기 침체가 맞물리는 디플레이션에 대한 우려도 가시지 않고 있습니다.

여기다 메르스라는 변수까지 겹쳤습니다.

[성태윤 교수/연세대 경제학과 : 전염 성격에 의한 질병의 확산 가능성은 경제주체의 활동을 위축시키기 때문에 거래 또는 여행 관련 수요를 위축시키면서 경기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칩니다.]

설상가상으로 우리 경제의 또 다른 한축인 수출은 부진을 면치 못하고 있습니다.

경상수지는 38개월째 흑자였지만, 수입이 더 많이 쪼그라든 불황형 흑자인 데다 원화 강세까지 겹쳐 앞으로가 더 문제입니다.

이에 따라 한국은행이 오는 11일 기준금리를 추가 인하할 거란 예측도 늘고 있습니다.

JTBC 핫클릭

5월 소비자심리지수 소폭 상승…2개월 연속돼지고기·배추·감자 가격 고공행진 서민가계 '주름살'"믿을 수가 없어"…한국, 실질적 소득수준 OECD 6위?한국은행 "올해 성장률 전망치 3.1%"…또 하향 조정한국은행 "올해 성장률 3.1%·소비자물가 0.9% 상승"



Copyright by JTBC, DramaHouse & Jcontent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