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원빈♥이나영, 추가 웨당사진 포착…'아트네 아트'





원빈(38)·이나영(36) 부부의 결혼식 추가 사진이 공개됐다.



1일 한 SNS에는 전날 소속사 이든나인 측에서 공개한 사진이 아닌 다른 사진이 온라인 커뮤니티에 올라 왔다.



사진 속 두 사람은 결혼서약서를 읽고 있다. 강원도 정선의 밀밭에서 서약서를 보며 낭독하는 모습이다. 이나영은 단아한 자태로 결혼식 서약서를 읽고 있다. 원빈은 그런 이나영을 다정한 눈길로 바라보고 있다. 원빈과 이나영의 결혼식은 소박했지만 웨딩 드레스와 턱시도를 입은 모습이 마치 영화 촬영을 연상케 했다.



배경인 밀밭도 유화 한 폭을 연상시킬 정도로 아름다운 풍경이었다.



두 사람은 지난달 30일 강원도 정선의 한 산골짜기서 웨딩마치를 울렸다. 식에는 가족들의 희망에 따라 양가 친인척만 함께했다. 이들의 성장과 삶의 순간들을 가장 가까이서 지켜봤고 누구보다 간절히 행복을 빌어줄 가족들 앞에서 경건하게 결혼 서약을 나눴다.



소속사 이든나인 관계자는 “신혼여행은 각자 향후 일정이 마무리될 때쯤 천천히 계획해서 다녀 올 예정이다. 서울 방배동에 신접살림을 마련했다”며 “모두 귀여운 아이들이 함께하는 행복한 가정을 꿈꾸고 있어 결혼 이후엔 될 수 있으면 빨리 2세 소식을 기다리겠지만 그건 하늘의 뜻이다”고 밝혔다.



원빈과 이나영은 2010년과 2012년 마지막 작품을 했고 그동안 CF 스타로 연예계 생활을 이어왔다.



온라인 중앙일보 jstar@joongang.co.kr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태그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